• 최종편집 : 2024.2.21 수 13:24
상단여백
HOME 뉴스종합 패션뷰티
페리페라, 가을무드에 과몰입! F/W신상 '약과몰입 컬렉션' 출시
뉴스에이 이사라 | 승인 2023.09.28 03:59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클리오(대표 한현옥)의 뷰티 얼리어들을 위한 감성 치트키 브랜드 페리페라가 F/W시즌을 맞아 ‘약과몰입 컬렉션’을 출시한다 밝혔다.

2023년 10월 전격 출시되는 ‘페리페라 약과몰입 컬렉션’은 약과를 모티브로하여 브라운톤의 가을무드와 쫀득달달함을 표현한 컬렉션으로, ‘올테이크 무드 라이크 팔레트’, ‘잉크 무드 글로이 틴트’, ‘맑게 물든 선샤인 치크’ 등 브랜드 스테디셀러로 구성되어 있다.

‘페리페라 약과몰입 컬렉션’ 중 ‘올테이크 무드 라이크 팔레트’는 지난 5월에 처음 선보인 제품으로, 출시 이후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는 제품이다. 특히 제품 가운데 특별한 핸드메이드 공법으로 제작한 5D 입체 타정의 블러셔&하이라이터로 큰 사랑을 받고 있어, 이번 컬렉션에는 약과 모양으로 탄생하였다.

‘올테이크 무드 라이크 팔레트’는 자꾸만 손이 가는 약과처럼 쉽게 음영 연출이 가능한 데일리 브라운의 ▲3호 허니 브라운 컬러로 출시되었으며, 베이스 컬러부터 포인트 컬러, 화려한 글리터까지 조화롭게 구성되어 있다. 또한 약과 모양의 블러셔&하이라이터를 기준으로 좌·우로 다른 무드의 컬러 구성으로, 하나의 팔레트로 다양한 무드의 아이 메이크업이 가능하다. 또한 아이메이크업 지속력을 높여주는 미니 아이프라이머 기획세트는 올리브영에서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최근 판매량 270만 개[22년 2월 24일~23년 7월 전 채널 판매 수량 기준]를 돌파한 올리브영 NO.1 촉촉 틴트 [*OY 22년 5~6월 립 카테고리 라인별 1위 (주문액 마감 기준)] ‘잉크 무드 글로이 틴트’는 약과를 연상시키는 웜~딥 브라운 계열의 3가지의 신규 컬러들로 출시되었다.

누디 베이지 컬러 ▲18호 여기누웜은 가을 뮤트톤에게 추천하며, 모브 핑크 컬러 ▲19호 쿨당대란은 여름쿨 뮤트톤에게, 칠리 브릭 컬러 ▲20호 당맛도리는 가을 웜톤에게 추천한다. 또한 광택감을 극대화시켜 꿀먹립을 완성시켜줄 미니 꿀글로스 기획세트는 올리브영에서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더불어 ‘맑게 물든 선샤인 치크’는 부드러운 생기가 녹아든 뽀오얀 피치 베이지 컬러의 ▲22호 당도초과해, 자꾸만 손이 가는 약과를 가득 담은 코랄 브라운 컬러 ▲23호 꼬숩달달해로 구성되었다.

이외에도 페리페라 베스트셀러인 ‘브이 쉐딩’, ‘잉크 올 블랙 카라’, ‘스피디 스키니 브로우’가 약과몰입 컬렉션 기획 세트로 올리브영 단독 출시된다.

‘페리페라 약과몰입 컬렉션’ 정식 출시일은 10월 1일이며, 9월 27일 올리브영과 클럽클리오 온라인몰에서 선런칭을 진행한다. 10월 한 달간 최대 25% 할인가로 선보이며, 2만원 이상 구매 시 한정판 약과몰입 컬렉션 굿즈를 증정한다.

한편 오는 10월 5일부터 9일까지 ‘페리페라 약과몰입 컬렉션’을 선보이는 팝업스토어가 성수동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페리페라만의 쫀득달달 약-과몰입 세계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다양한 체험과 기회가 마련된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올리브영 및 클럽클리오몰, 페리페라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에이 이사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