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4.25 목 05:50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성탄절 및 연말연시, 들뜬 마음 다잡고 화재예방에 힘써야
한선근 | 승인 2023.12.20 02:56
고흥소방서 도양119안전센터 소방위 한선근
한 해 동안 기쁘고 보람됐던 일과 슬프고 아쉬웠던 일 등을 되돌아보고 새해 소망을 다짐하는 시기인 12월은 성탄절과 연말연시(年末年始)로 인해 모든 사람의 마음을 들뜨게 한다.

가정과 교회뿐만 아니라 사무실, 병원, 쇼핑몰, 학교, 호텔 등 공공장소에서도 들뜬 마음을 부추기는 크리스마스트리를 많이 설치하고 있다. 그로 인해 들뜬 마음만큼 방심하여 화재가 자주 발생한다.

트리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전선이 낡은 장식용 전구는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크기 때문에 피하는 게 좋다. 집을 비우기 전이나 잠자리에 들기 전에는 항상 트리의 플러그를 빼놓는다. 장식용 전구 플러그는 여러 개 동시에 꽂아 두면 합선을 불러올 가능성이 높아 피해야 한다.

아이들은 트리에 큰 관심이 있으므로 아이들이 트리 주위에 있을 때 전선이나 조명을 갖고 놀지 않도록 주의 깊게 지켜봐야 한다.

또한 연말연시에는 해맞이 등 신년 행사로 많은 인파가 붐비는 곳이 많아 화재 등 안전사고 발생 가능성이 크다. 해맞이 등을 위해 집을 비울 때는 화기단속을 철저히 해야 한다.

아이들만 남겨두었을 때는 화기취급의 주의 사항을 잊지 말아야 한다. 아이들의 손이 닿을 수 없게 성냥과 라이터 등을 높은 곳이나 잠긴 캐비닛에 두는 게 바람직하다.

성탄절 및 연말연시에 가장 큰 화재발생 위험요인은 들뜬 마음일 것이다. 가족과 친구, 연인, 또는 직장동료와 함께 올 한해를 행복하고 즐겁게 마무리할 수 있도록 마음을 다잡고 화재예방 등 안전을 실천할 수 있는 성탄절 및 연말연시(年末年始)가 되길 바란다.
 

한선근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