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9.22 금 10:26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배우 전혜빈, <주부생활> 6월호 커버 장식!“아이가 태어난 이후 ‘진짜 행복이 이런 거구나’ 느껴”
김정수 기자 | 승인 2023.05.27 01:38
사진 제공: 주부생활
[뉴스에이 = 김정수 기자] 배우 전혜빈이 창간 58주년 월간 여성 매거진 <주부생활>의 6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2019년 결혼해 작년 9월 아들을 출산한 이후 가족과의 시간에 집중하고 있는 전혜빈은 최근 디자인 스튜디오와 함께 리빙 편집숍 테이스트마켓을 오픈한 바 있다.

전혜빈은 “아이와 함께 새로 태어난 것 같다”며 “나의 시간도, 신혼도 충분히 즐기고 안정적인 가정을 꾸려놓은 다음 아이가 생겨 육아가 힘든지도 모르고 정말 감사한 마음 뿐이다”라는 소감으로 아들바보의 면모를 뽐냈다. 

그러면서도 “’전혜빈’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이미지가 건강함인데 최근에는 나 자신을 제대로 못 챙겼다. 차근차근 내 패턴을 찾으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앞으로 액션과 코믹 장르에 도전해보고 싶다는 전혜빈은 “사람들이 액션이나 코믹 연기를 하는 나를 보고 통쾌함을 느꼈으면 좋겠다”고 작품에 대한 열정을 전했다. 

또한 “좋은 작품으로 인사하고 싶은 마음이 크다. 더 잘해낼 수 있는 캐릭터를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라며 올해 안으로 차기작을 선보일 계획도 함께 밝혔다.

그 외 전혜빈의 소소한 일상을 알 수 있는 인터뷰는 <주부생활> 6월호와 주부생활 앱, 유튜브 채널 ‘JUBU 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정수 기자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