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4.7.17 수 04:40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백지영, 백스페이스 전국투어 성료콘서트 캔디맨 다나카, 황광희, 윤형빈, 김기리 출격… 관객들 뜨거운 반응
김정수 기자 | 승인 2024.01.24 04:38
<사진 = 트라이어스>
[뉴스에이 = 김정수 기자] 가수 백지영이 전국투어 콘서트 ‘2022-23 백스페이스(BAEK SPACE)’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백지영은 지난해 11월 대구를 시작으로 서울, 수원, 부산, 대전에서 ‘백스페이스(BAEK SPACE)’를 개최했고, 수많은 관객들과 따뜻하고 특별한 연말연시를 보냈다.

레전드 가수, 발라드 여왕, OST 여왕, 원조 댄싱퀸 등 다양한 수식어를 보유하고 있는 백지영은 발라드, 댄스 모든 장르가 가능한 올라운더 가수로 다채로운 무대를 통해 재미, 웃음, 감동을 선사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백지영은 오프닝 곡으로 MZ세대를 사로잡은 ‘거짓말이라도 해서 널 보고싶어’를 선보였다. 이어 ‘Because Of You’, ‘사랑 안해’, ‘다시는 사랑하지 않고 이별에 아파하기 싫어’, ‘Love Is Over’, ‘총 맞은 것처럼’ 등 소름 돋는 가창력으로 시원하고 감동적인 무대를 선사했다.

2부에서는 분위기를 반전시켜 파워풀하고 신나는 댄스 곡으로 관객들의 몸을 일으켰다. 이정현의 ‘와’, 솔리드 ‘천생연분’, 엄정화 ‘Poison’, 코요태 ‘순정, 쿨 ‘슬퍼지려 하기 전에’등 전주만 들어도 설레는 노래를 선곡하여 공연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연이어 백지영의 댄스 히트 곡 ‘Dash’, ‘Good Boy’, ‘내 귀에 캔디’도 차례로 선보이며 떼창을 유발했다.

백지영은 이번 전국투어 ‘백스페이스(BAEK SPACE)’에서 새로운 캔디맨들과 ‘내 귀에 캔디’ 무대를 만들었다. 다나카, 황광희, 윤형빈, 김기리가 각 지역마다 캔디맨으로 깜짝 등장해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시선을 모았고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백지영은 매진을 기록한 전국투어의 마지막 공연지인 대전에서 콘서트 마무리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여러분이 기다려 주셔서 제가 이 자리에 있다. 매일 감사해도 모자랄 정도로 감사하다. 조금 힘들고 지치는 날이 오더라도 이렇게 아름답고 좋은 기억을 다같이 떠올렸으면 한다.’고 전했다.

또 백지영은 SNS를 통해서 다시 한번 관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내일이 없다는 마음으로 불렀더니 내일이 오냐는 마음으로 놀아 주셨다. 노래하는 사람으로서 가장 행복한 순간들이었다. 구면이 된 우리들… 어디서든 다시 만날 때 반갑게 인사해요. 모두 사랑하고 축복합니다.’라며 ‘백스페이스(BAEK SPACE)’를 마무리했다.

김정수 기자  newsasos@kakao.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대표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금천구 시흥대로18길 9 (시흥동) 201호  |  대표전화 : 02-6083-0691   |   팩스 : 02-6406-0691    
이메일 : newsa@newsa.co.kr
등록번호 : 서울 아 01287  |  등록일 : 2008.05.09  |  발행인 : 정국희  |  편집인 : 이광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사라
뉴스에이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뉴스에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